조광희 의원 대표발의 '경기도교육청 지진재해 예방 및 대책에 관한 조례안'상임위 통과
조광희 의원 대표발의 '경기도교육청 지진재해 예방 및 대책에 관한 조례안'상임위 통과
  • 장경하 기자
  • 승인 2019.10.17 1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내 학교, 지진재해 대비 훈련 및 내진설계 강화된다
조광희 교육행정위언회 위원장 [사진=경기도의회]
조광희 교육행정위원회 위원장 [사진=경기도의회]

경기도의회 교육행정위원회 조광희(더불어민주당, 안양5) 위원장이 대표발의한 「경기도교육청 지진재해 예방 및 대책에 관한 조례안」이 16일 해당 상임위인 교육행정위원회를 통과함에 따라 도내 각 학교의 지진대비 훈련 및 교육이 강화되고 학교시설물의 내진보강이 강화될 전망이다.

이날 제안설명에서 조광희 위원장은 “지진의 안전지대라고 여겼던 우리나라에서도 경주 및 포항에서 잇따라 강진이 발생하였고, 지난 9월에는 경기도 연천지역에서도 지진이 발생하여 도내 지진 안전에 대한 경각심이 더욱 커졌다.”고 말하고, “무엇보다 미래의 주역인 아이들이 생활하는 공간인 학교부터 지진에서 안전할 수 있는 공간으로 재정립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조 의원은 “교육공동체 구성원들이 지진재해에 대비하여 평시 지진발생을 가정한 지진대피훈련이 몸에 체득될 수 있도록 강화되어야 한다”고 말하고, “이를 위해 체험형 안전교육을 강화하고 학교 건물에 대한 내진설계 및 시공을 통해 교육공동체의 안전한 교육환경 조성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전국 최초 조례로 발의된 이번 조례안이 공포되면 경기도내 학교에서는 기상청 ‘지진조기경보시스템’을 활용하여 대응 매뉴얼이 갖추어지게 되며, 지진에 대비한 훈련과 학교 건물의 안전성 진단 등이 강화될 전망이다. 지진조기경보시스템은 지진파가 도달하기 약 10초전에 지진의 영향이 미칠 수 있는 예상지역에 지진정보를 음성으로 통보해 주는 것으로 현재 경기도가 구축을 확대하고 있으며, 경기도교육청도 협력체계를 갖추어 대응할 수 있도록 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