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경기지사 당선 소감 ··· “민주당 변화 씨앗 될 것”
김동연 경기지사 당선 소감 ··· “민주당 변화 씨앗 될 것”
  • 정강희 대표 기자
  • 승인 2022.06.02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동연 49.06%vs 김은혜 48.91%
-개표 내내 뒤지던 김동연 개표 막판 뒤집어

6·1지방선거의 최대 격전지로 꼽혔던 경기도지사 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 김동연 후보가 새벽 대역전극을 벌이면서 국민의힘 김은혜 후보를 꺾고 최종 승리했다.

김동연 후보는 2일 오전 9시경 집계가 끝난 개표 결과 49.06%를 얻어 48.91%를 얻은 김은혜 후보를 0.15%포인트 차이로 앞섰다. 불과 8900여 표 차이였다.

김 당선자는 “1,400만 경기도민 여러분, 정말 감사하다”며 “오늘의 승리는 저 김동연 개인의 승리가 아니다. 변화를 바라는 우리 도민 여러분, 또 국민 여러분들의 간절함과 열망이 어우러져서 오늘 승리를 만들어주셨다”고 밝혔다.

이어 “저를 지지해주셨던 분들, 지지하시지 않으셨던 도민 여러분께도,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앞으로 도정을 하면서 오로지 경기도, 경기도민의 발전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서 헌신하고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우리 민주당에 개혁과 변화가 필요하다”며 “우리 도민과 국민 여러분께서 민주당 변화에 대한 씨앗을, 민주당 변화에 대한 기대를 갖고, 저에게 이런 영광을 주신 것 같다”고 덧붙였다.

김동연 당선자는 “앞으로 민주당의 변화와 개혁을 위해서도, 그 씨앗으로도, 제가 맡은 바를 다하겠다”며 “우리 민주당, 또 지지자 여러분들, 도민 여러분들과 함께 대한민국의 밝은 미래를 만들기 위해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