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목상권 지킴이, 부천페이 1,000억 원 돌파!
골목상권 지킴이, 부천페이 1,000억 원 돌파!
  • 시사팩트
  • 승인 2020.06.24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7월까지 구매한도 100만 원, 인센티브 10% 지속
부천페이봇 모습 [사진=부천시청]
부천페이봇 모습 [사진=부천시청]

부천시 지역화폐인 부천페이가 발행액 1천억 원을 돌파했다.

부천시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골목상권, 자영업자와 소상공인의 매출감소 등 심각한 경제침체 상황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최근 지역화폐를 활용한 일반판매를 확대하고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등을 발행해왔다.

6월 현재 부천페이는 일반판매 427억 원, 정책발행 573억 원 등 총 1,000억 원 이상 발행되었다. 사용액은 80.7%인 807억 원이며, 카드 발급은 21만2천여 장을 넘어섰다.

시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7월까지 부천페이 구매 한도와 인센티브를 각 월 100만 원과 10%로 특별 상향했다. 하반기 정부에서 위축된 소비심리 활성화를 위해 12월까지 지역화폐 인센티브 10% 상향 등을 검토하고 있어 향후 발행액은 더 늘어날 전망이다. 시는 부천페이 올 한 해 발행액이 1,700억 원을 초과할 것으로 보고 있다.

시는 일반판매 활성화를 위하여 가맹점에 대한 안내문을 우편으로 발송하고, 시 홈페이지 등을 활용한 온라인 홍보 등에 집중할 계획이다.

최승헌 문화경제국장은 “‘코로나19 극복, 부천페이와 함께’라는 슬로건처럼 부천페이가 소상공인 매출 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로 코로나19를 극복하는 데 큰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시민들은 많은 관심과 적극적인 사용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