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동부새마을금고, 하안중앙지점 보이스피싱 피해예방 감사장 전달받아
광명동부새마을금고, 하안중앙지점 보이스피싱 피해예방 감사장 전달받아
  • 박홍연 기자
  • 승인 2019.11.05 1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화금융사기 피해예방에 앞장선 광명동부새마을금고 직원이 감사장을 받고있다.
전화금융사기 피해예방에 앞장선 광명동부새마을금고 직원이 감사장을 받고있다. [사진=광명동부새마을금고]

광명동부새마을금고(이사장 김갑종)은 지난 11월 1일 본 금고 하안중앙지점에서는 보이스피싱 피해예방에 따른 감사장 전달식을 열었다.

물품을 현금으로 구매하면 저렴하다며 금 일천만원을 인출해가려는 고객에게 보이스피싱 피해 관련 내용을 자세하게 전달하였고, 설명은 들은 고객은 이 상황이 보이스피싱 범죄임을 깨닳고 즉시 창구로 돌아와 상담신청을 하여 직원의 신속한 신고와 대응으로 피해를 예방했다.

이에 경찰에서는 평소 경찰을 이해하고 적극 협조하며, 신속한 112신고로 전화금융사기 피해 예방에 기여한 공을 인정하여 하안중앙지점 이명희 지점장과 이현우 차장에게 감사장을 전달했다.

본 금고는 평소 전기통신금융사기 피해예방을 위해 정기적으로 전직원에게 교육을 실시하고 있고, 창구에 내방하시는 고객께도 항상 고액 인출시 문진표를 받고 있다며, 고액현금(수표) 인출, 송금시 금융사기피해가 없도록 창구에서 드리는 금융사기예방 사전문진표를 꼭 확인하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