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H, 사회적채권 발행하며 ESG 선도
GH, 사회적채권 발행하며 ESG 선도
  • 시사팩트
  • 승인 2022.06.13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H 사옥 전경 ⒸGH
▲GH 사옥 전경 ⒸGH

경기주택도시공사(GH)는 지난 8일 ESG채권 중 하나인 사회적채권 500억 원을 발행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사회적채권으로 조달한 자금은 약 3만 3천 가구가 공급되는 ‘하남교산 공공주택지구 사업’의 재원으로 사용할 예정이다.

◆ 사회적채권 : ESG채권 중 하나인 특수목적 채권으로, 조달된 자금은 사회기반 시설 조성 등 사회적 가치 창출 사업에 투입

GH는 ESG채권 인증전문기관인 한국기업평가로부터 양질의 저렴한 공공주택 건설 등 사회적 공헌 기여도를 인정받아 사회적 채권 등급(S1~S5) 중 최고 등급(S1)을 부여 받았다.

한편, GH는 지난 3월 지방공기업 최초로 친환경 목적 프로젝트에만 사용하는 700억 원 규모의 ESG녹색채권을 발행했고, 4월에는 건설현장의 안전관리 강화를 위해 산업안전보건관리비를 최대 160%까지 추가 정산이 가능하도록 내부 적용 기준을 마련하는 등 지속가능한 환경, 사람중심의 안전경영을 위해서도 선도적 역할을 하고 있다.

GH 전형수 부사장(사장 직무대행)은 “이제 ESG 경영은 선언적 구호가 아닌 생존의 문제”라며, “GH는 지속가능경영을 위해 ESG 경영 추진방안 실천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Tag
#G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