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정하영, 김포청년들과 간담… “청년 5대 권리 보장할 것”
김동연·정하영, 김포청년들과 간담… “청년 5대 권리 보장할 것”
  • 시사팩트
  • 승인 2022.05.13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변단지연합회 간담회 [사진=후보측]
수변단지연합회 간담회 [사진=후보측]

더불어민주당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와 정하영 김포시장 후보가 김포청년들을 만나 고민을 함께 나누고 청년문제 해결을 위한 대안을 모색했다.

12일 오전 김포청년공간 창공 사우센터에서 진행된 행사에는 두 후보와 함께 김주영 국회의원이 참석했다.

김동연 후보는 “김포는 평균연령이 39세로 아주 젊은 도시”라며 “그런 의미에서 여기 계신 분들께 묻고 싶은 것이 많다”고 입을 뗐다.

이어 김 후보는 “아주대 총장시절 ‘브라운 백 미팅(Brown Bag Meeting)’을 통해 학생들과 자유롭게 점심 식사를 하며 학생들이 제안한 내용들을 학교 정책 결정과 운영에 참고했다”며 “앞으로도 청년들과 가깝게 지내며 많은 대화를 통해 지속적으로 소통하겠다”고 밝혔다.

정하영 김포시장 후보는 “민선 7기 취임 당시 김포시는 평균연령과는 달리 청년정책이 전무했다”며 “청년기본조례 제정을 시작으로 김포청년공간 창공 사우, 구래센터를 개소하고 청년정책위원회, 청년정책네트워크 등 청년들이 김포에서 지속 가능한 삶을 꿈 꿀 수 있는 여건을 마련했다”고 소개했다.

이어진 자유토론에서 청년정책 방향을 묻는 질문에 김동연 후보는 “어떤 이들은 ‘아빠찬스’, ‘엄마찬스’로 기회를 사재기하지만 많은 청년들이 기회를 잃고 미래에 대한 희망도 함께 잃어가고 있다”며 “경기도에서는 확실히 다르게 하겠다. 청년들에게 ‘경기찬스’를 드리겠다. 청년들의 5대 권리인 안전권, 주거권, 교육권, 참정권, 일할 권리를 보장해드리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청년간담회 뒤 김동연, 정하영 두 후보는 김포지역 후보자 간담회에 참석해 지역발전전략을 공유하고 원팀 체제 구축을 협의했다.

정하영 후보는 민선 8기 청년 공약으로 청년기금 300억 원 조성, 청년 기업‧창업 임대료 지원,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 확대, 청년주거 디딤돌 지원, 청년지원 종합포털 사이트 개설 등 ‘청년이 행복한 젊은 김포’를 공약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