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 곤충체험관 벅스리움, 5월 7일부터 정식 개관 기념 특별전 열어
시흥시 곤충체험관 벅스리움, 5월 7일부터 정식 개관 기념 특별전 열어
  • 시사팩트
  • 승인 2022.05.06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벅스리움 안내 포스터 [사진=시흥시청]
벅스리움 안내 포스터 [사진=시흥시청]

시흥시 곤충전시체험관인 ‘벅스리움’이 오는 5월 7일 정식 개관해 시민들을 만난다.

옥구공원 내 패쇄된 가압장을 리모델링해 조성한 벅스리움은 연면적 835.63㎡ 규모로, 지하 1층, 지상 2층으로 조성됐다.

벅스리움 전시관 내에는 곤충 콘텐츠를 활용한 디지털 체험과 교육프로그램이 마련돼 있어 장수풍뎅이, 왕사슴벌레, 물자라, 게아재비를 비롯한 20여 종의 살아 있는 곤충을 연중 관람할 수 있다.

벅스리움은 개관식을 간소화하고, 5월 7일부터 5월 31일까지 개관 기념 특별전 <벅스리움, 날개를 달다>를 통해 방문객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곤충의 날개를 주제로 한 이번 특별기획전은 ‘곤충작품전시’, 봄에 만나는 미려곤충, 곤충놀이터, 곤충표본전시 등으로 구성했다.

특히 ‘곤충작품전시’에는 국내 최대 규모의 나비 날개 작품인 윙아트와 곤충디오라마, 곤충정크아트, 곤충만화경, 곤충마크로사진 등의 작품을 관람할 수 있다.

‘윙아트’는 나비농장에서 인공 증식돼 각자의 화려한 삶을 마친 수만 마리의 나비들이 생전 모습보다 더 화려한 작품으로 다시 탄생된 것을 볼 수 있다.

‘미려곤충’은 봄에 만날 수 있는 아름답고 고운 곤충으로 평소 쉽게 접할 수 없는 길앞잡이와 사슴풍뎅이, 큰광대노린재, 상재홍단딱정벌레 등 살아 있는 곤충을 생생하게 관찰할 수 있다.

‘곤충놀이터’에는 곤충을 가까이서 만날 수 있는 곤충낚시터와 수서곤충터치풀, 곤충 다루는 법과 촉감을 체험할 수 있는 간질간질딱정벌레와 말랑말랑애벌레, 곤충의 생태적 특성을 이용한 수서곤충수영시합, 딱정벌레달리기시합 등의 풍성한 곤충 체험이 관람객들을 기다린다.

‘곤충표본전시’에서는 세상에서 가장 큰 힘이 센 헤라클레스장수풍뎅이와 가장 아름다운 곤충 뮤엘리러사슴벌레, 가장 싸움을 잘하는 코카서스장풍뎅이 등 50종 300여 마리의 세계희귀곤충표본을 만나볼 수 있다.

이밖에도 이번 전시는 경기도농업기술원, 국립과천과학관, 남원시 백두대간생태교육장, 부평구 인천나비공원, 서울호서직업전문학교 등 곤충 관련 유관기관의 후원 및 전시품 지원으로 행사의 내실을 다져왔다.

모든 시민들이 입장할 수 있는 <벅스리움, 날개를 달다>는 오전 10시부터 17시까지 운영되며 매주 월요일은 휴관한다. 단, 36개월 이상 입장객은 이용료(1,000원)를 내고 관람할 수 있다.

벅스리움 상설전시관은 홈페이지 예약 후 현장 결제를 통해 이용 가능하며, 하루 3회(오전 1회, 오후 2회) 해설프로그램이 운영된다.

시 관계자는 “이번 특별기획전을 통해 시흥에 처음 선보이는 곤충 전시체험관 벅스리움이 많은 시민들에게 널리 알려졌으면 하고, 시흥시 곤충산업과 행사에 방문하는 모든 방문객들의 꿈에 날개를 달 수 있는 좋은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희망했다.

더 자세한 사항은 벅스리움 홈페이지(bugsrium.siheung.go.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고, 관람·예약은 벅스리움 안내데스크(031-499-7219)로, 기타 문의 사항은 시흥시농업기술센터 농업기술과(031-499-7220, 310-6189)로 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