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안양천 쌍개울 문화공간 조성 마쳐
안양시, 안양천 쌍개울 문화공간 조성 마쳐
  • 시사팩트
  • 승인 2021.10.12 1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쌍개울광장 문화공간 조성 [사진=안양시청]
쌍개울광장 문화공간 조성 [사진=안양시청]

안양천과 학의천이 만나는 안양 비산동 쌍개울 광장에 아담한 쉼터가 조성됐다.

안양시가 3억원을 들여 8일 준공한 쌍개울 문화공간에는 215㎡규모의 그늘막이 설치되고, 데크가 새롭게 정비된 모습이다. 512㎡의 널따란 잔디도 식재돼, 녹색의 신선함을 선사하고 있다.

또 광장 중앙에는 계절에 어울리는 꽃들이 원형모양으로 조성돼 있기도 하다.

쌍개울은 자전거 하이킹 족들을 비롯해 하천변을 이용하는 시민들이 자주 찾는 만남의 광장이다.

이번 문화공원 조성은 안양천의 품격을 높이고 시민들로부터 더욱 각광받는 안식처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금년 5월 경기와 서울시 7개 지자체와 안양천명소화 협약을 체결해 세계적 힐링공간으로 조성하는데 힘을 모으기로 했다며, 관내 안양천변에 대한 명소화를 꾸준히 이어가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