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군기 용인시장, 사립미술관 운영에 따른 애로사항 청취
백군기 용인시장, 사립미술관 운영에 따른 애로사항 청취
  • 시사팩트
  • 승인 2021.10.08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군기 용인시장이 8일 관내 4곳의 사립미술관 관장들과 간담회를 갖고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있다. [사진=용인시청]
백군기 용인시장이 8일 관내 4곳의 사립미술관 관장들과 간담회를 갖고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있다. [사진=용인시청]

백군기 용인시장이 8일 관내 사립미술관 관장들과 간담회를 갖고 미술관 운영에 따른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간담회에는 백 시장을 비롯해 안연민 한국미술관장, 최영순 마가미술관장, 권숙자 안젤리미술관장, 정정숙 근현대사미술관담다 관장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백 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운영상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관람객 증대방안, 지역문화예술 플랫폼 육성, 미술관을 활용한 관광 활성화 사업 등 사립미술관 발전 방향을 모색하기 위한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백 시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를 잘 이겨내고 계신 관장님들께 감사드린다”며 “논의된 의견들을 적극 검토해 사립미술관이 시민의 문화 플랫폼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에는 4개의 사립미술관이 위치하고 있으며, 시는 사립미술관의 ▲시설운영 ▲전시 및 교육 프로그램 등을 지원하는 사업을 하고 있다. 아울러 하나의 티켓으로 지역 내 관광지와 미술관을 이용할 수 있는 투어패스 및 관광지를 방문해 인증샷으로 미션을 완수해 나가는 투어챌린지 등을 추진해 나갈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