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콘텐츠기업 투자유치·투자처 확보 지원사격 나서
부천시, 콘텐츠기업 투자유치·투자처 확보 지원사격 나서
  • 시사팩트
  • 승인 2021.10.07 1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천시는 지난 6일 한국벤처캐피탈협회와 ‘부천시 문화콘텐츠산업 투자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왼쪽-김형영 한국벤처캐피탈협회 상근부회장, 오른쪽-장덕천 부천시장) [사진=부천시청]
부천시는 지난 6일 한국벤처캐피탈협회와 ‘부천시 문화콘텐츠산업 투자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왼쪽-김형영 한국벤처캐피탈협회 상근부회장, 오른쪽-장덕천 부천시장) [사진=부천시청]

부천시는 지난 6일 한국벤처캐피탈협회와 ‘부천시 문화콘텐츠산업 투자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협약식에는 장덕천 부천시장과 김형영 한국벤처캐피탈협회 상근부회장을 비롯해 양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한국벤처캐피탈협회는 국내 벤처캐피탈(VC)의 대다수를 회원사로 보유(164개)하고 벤처투자산업을 대표하는 기관으로 중소벤처기업부로부터 창투사공시시스템, 투자연계과제 사업을 위탁받아 운영하고 있으며, 중소기업 투자지원 행사 등을 개최하고 있다.

이번 협약으로 시는 협회 소속 문화콘텐츠 투자회사(VC)들의 전문 투자컨설팅과 1:1 투자상담을 수시로 지원받아 그간 자금 부족과 투자처 확보에 어려움을 겪어온 관내 콘텐츠 기업들의 투자 유치가 보다 활발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협회에서 보유한 잠재력 있는 우수 콘텐츠 기업의 추천과 정보공유를 통해 웹툰융합센터 및 상동 영상문화단지로의 기업 유치에도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더불어 협회에서 개최하는 벤처캐피탈 교육과정에 참여함으로써 시가 보유 중인 문화콘텐츠 펀드의 운용·관리 전문성이 향상될 것으로 보인다.

장덕천 시장은 “이번 전문기관과의 협약을 통해 콘텐츠 기업의 투자역량을 강화하면서 우수기업의 관내 유입을 촉진하는 계기를 마련했다”고 밝히며 “앞으로 창업, 벤처, 중견 기업으로 이어지는 콘텐츠기업 성장생태계를 만들어 지역 일자리 창출과 소득 증가로 이어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콘텐츠 기업과 창작자를 육성하는 엑셀러레이팅 사업인‘부천-봇’사업을 내년부터 성장 가능성이 높은 기업을 발굴·유치, 투자·입주, 성장·토착화시키는 원스톱 종합지원시스템으로 확대·개편하여, 웹툰융합센터와 상동영상문화단지에 유망 기업을 입주시킨다는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