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AI 기반 도시구축 시동… ‘KAIST’와 맞손
부천시, AI 기반 도시구축 시동… ‘KAIST’와 맞손
  • 시사팩트
  • 승인 2021.02.23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I 분야 네트워크 구축 및 데이터 기반 도시문제 해결 위한 공동연구 착수
부천시와 KAIST AI 대학원이 2월 23일 AI 기반 도시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장덕천 부천시장(왼쪽) 정송 KAIST AI 대학원장(오른쪽) [사진=부천시청]
부천시와 KAIST AI 대학원이 2월 23일 AI 기반 도시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장덕천 부천시장(왼쪽) 정송 KAIST AI 대학원장(오른쪽) [사진=부천시청]

국내 첫 인공지능(AI) 대학원인 한국과학기술원(KAIST)의 AI 대학원과 부천시가 힘을 합친다.

부천시는 23일 국내 최초로 세계 최고 수준의 글로벌 AI 선도대학인 KAIST AI 대학원(정송 AI 대학원장)과 AI 기반 도시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부천시는 앞으로 AI 기반 도시 구축을 위해 KAIST와 포괄적으로 협력하면서 부천시가 보유하고 있는 다양한 영상 정보를 활용하여 교통정보 분석, 교통신호운영 고도화 등 도시 내 교통 문제뿐만 아니라 시민의 안전 및 일상의 문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공동 연구하며, 부천시가 AI 도시로 빠르게 발전할 수 있도록 협력해 나갈 방침이다.

부천시는 앞으로 KAIST와 이번 협약을 통해 ▲AI 분야 협력 네트워크 구축 ▲기관 보유 데이터 공유 및 제공, 분석 자원 제공 ▲교통정보분석, 교통신호 운영 고도화 등 도시 내 교통문제 해결을 위한 연구 및 협력 ▲영상뿐만 아니라 부천시가 보유하고 있는 다양한 데이터를 통해 도시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연구 및 협력 ▲AI 도시로 성장하기 위한 협력 ▲연구 성과물에 대한 국내·외 확산을 위하여 상호 협력해 나갈 계획이다.

장덕천 부천시장은“세계적으로 경쟁력 있는 KAIST AI 대학원과 부천시가 협력을 하게 되어 AI 도시로 빠른 성장을 기대하고 있으며, 양질의 데이터를 보유하고 있는 부천시의 강점을 기반으로 KAIST AI 대학원이 부천시와 함께 AI 기업·연구기관과 유기적인 협업을 이끌어 빠른 속도로 시민들의 삶의 질을 개선하고 AI 산업을 육성하기 위해 연구하고 실증하며 명실상부 AI기반 도시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