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현장접수 3월1일부터 ...현장 준비 철저
광명시,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현장접수 3월1일부터 ...현장 준비 철저
  • 시사팩트
  • 승인 2021.02.22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월 21일 23시 기준 광명시민 74.3%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온라인 신청
- 현장접수 앞두고 18개 동 행정복지센터 통신설비, PC, 복합기 등 25일까지 설치
제2차 재난지원금신청 안내 포스터 [사진=경기도청]
제2차 재난지원금신청 안내 포스터 [사진=경기도청]

광명시(시장 박승원)는 전체 광명시민의 74.3%인 22만 1000여명이(21일 23시 기준)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신청했다고 22일 밝혔다.

접수 결과 광명사랑화폐로 신청한 시민은 4만8802명, 신용·체크카드 신청은 16만1873명, 찾아가는 서비스 신청은 1만593명으로 총 22만1268명이 신청을 마쳤다.

광명시는 온라인 신청이 어려운 취약계층을 직접 방문해 재난 기본소득 신청을 도왔다. 또한 많은 시민이 신청할 수 있도록 안내 문자를 발송하고 각 동 행정복지센터와 아파트 관리소를 통해 홍보했다.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온라인 신청은 지난 1일부터 시작해 오는 3월 14일까지 진행된다. 오프라인 신청은 3월 1일부터 4월 30일까지다.

광명시는 원활한 오프라인 접수를 위해 25일까지 18개 동 행정복지센터에 접수창구를 설치하고 현장점검을 실시할 예정이다.

시는 18개 동 행정복지센터의 협조로 접수 현장에 통신설비, PC 48대, 복합기 27대를 25일까지 설치할 계획이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시민의 불편함이 없도록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현장 접수 준비를 철저히 하겠다”며 “3월 14일까지 온라인 신청이 가능하므로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가급적 온라인으로 신청해 주시기 바란다. 또한 골목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빠른 시일 내 재난기본소득 소비에 협조해 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