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경찰서, '음주운전 도주차량 40대 남자 검거'
광명경찰서, '음주운전 도주차량 40대 남자 검거'
  • 장경하 기자
  • 승인 2020.09.19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해영 청장, 단속현장 찾아 단속 경찰관 격려 및 음주운전 예방 활동 강화 당부
음주운전 단속 모습 [사진=경기남부경찰청]
음주운전 단속 모습 [사진=경기남부경찰청]

경기남부경찰청은 올해 음주사고가 증가*한 것과 관련 음주운전을 예방하기 위해 18일 야간에 지방청 주관 일제 음주운전 단속을 실시했다.

이번 일제 음주운전 단속에는 교통경찰과 교통기동대, 지방청 싸이카요원 등 204명이 투입되었으며, 유흥가 주변 등 음주운전 용이·취약지점 등 63개소에서 비접촉 음주감지기를 활용해 실시하였다.

단속결과 총 47명이 단속되었으며, 그 중 정지 수치자는 21명, 취소 수치자는 23명이었다.

광명경찰서는 18일 저녁 11시 1분경 광명시 오리로 앞 노상에서 일제 음주단속 중인 경찰관을 보고 골목으로 도주하는 SM5 차량을 100m 가량 추격후 차량 운전자(45세,남) 상대 음주측정(정지수치) 후 검거 했다.

또 의왕경찰서는 저녁 11시 57분경 의왕시 삼동 현대주유소 앞 노상에서 일제 음주단속 중, 검문에 불응하고 도주하는 피아트 차량을 약 200여m 추격하여 운전자(27세, 여) 상대 음주측정(취소수치) 후 검거하였다.

경기남부경찰청은 매주 2회씩 지방청 주관으로 일제 음주운전 단속을 하고 있으며, 주말에도 유원지·유흥가 등 음주운전 취약지점에서 주·야간 일제 단속을 하고, 각 경찰서에서도 매일 음주운전 단속을 실시하는 등 단속을 강화하고 있다.

한편, 최해영 경기남부경찰청장은 9.18. 수원 인계동 수원시청 앞 음주운전 단속현장을 방문해 단속 경찰관을 격려하고,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음주운전은 절대 용납될 수 없으며, 안타까운 음주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단속과 홍보 등 예방활동을 강화할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