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전광훈·보수야권 정치인, 정부 음해 말고 검사·방역 협조하라”
이재명 “전광훈·보수야권 정치인, 정부 음해 말고 검사·방역 협조하라”
  • 정강희 대표 기자
  • 승인 2020.09.03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 [사진=경기도청]
이재명 경기도지사 [사진=경기도청]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3일 전광훈 사랑제일교회 담임목사와 보수 야권 정치 인사들을 향해 “열심히 방역 중인 정부를 음해하면서 화살을 돌리지 말고 코로나19 검사와 방역에 적극 협조하라”고 촉구했다.

이재명 지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중환자 급증 이게 가장 심각한 문제'라는 제목의 글을 올려 “코로나19는 유독 고령자가 취약해 확진자 중 고령 감염자는 중환으로 이환되는 경우가 많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사랑제일교회와 8.15. 태극기 집회는 고령자들 참여가 많아 확진자 중에는 고령자 비중이 높고, 증상이 악화되는 경우가 많아 중환자실이 급격히 소진된다”고 강조했다.

이어 “고령자 관여도가 높은 사랑제일교회와 태극기집회 외에는 확진자중 높은 고령환자 비율을 설명할 방법이 없으므로 이번 2차 대규모 감염원인은 위 교회와 집회가 맞다고 판단된다”고 덧붙였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전광훈 목사와 보수 야권 정치 인사들은 공연히 열심히 방역중인 정부를 음해하며 화살 돌리지 말고 지금이라도 검사와 방역에 적극 협력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 지사는 “정치적 이익도 좋지만 살아야 정치도 있는 것이고, 특히 나의 이익을 위해 이웃을 위험에 빠트리는 것은 해서는 안될 반사회적 행위다”고 비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